후기

그날과 함께한 여행 어떠셨나요?

후기게시판을 통해 그날의 여행추억을 공유해주신 모든분들께 작은 선물을 드립니다.
따뜻한 후기는 저희들에게 큰 힘이 됩니다.

덕분에 정말 잘다녀왔습니다٩(๑❛ᴗ❛๑)۶
  • 글쓴이 다해
  • 작성일 2020-01-28 10:39:52
  • 조회수 474


안녕하세요!

그날의 사이판에 있는 특별한 '데이브레이크 투어1' 이용했어요:)

공항 픽업-라운지 이용-마나가하섬(페리왕복+씨워커)-숙소 드랍

한번에 이용이 가능한 코스라서 자유여행에 아주 필요한 핵심만

콕콕! 찝어주셔서 바로 선택했답니다


공항픽업 


이스타 비자 없이 가서 수속에 40~50분정도 걸리다보니

픽업기사님이 오래기다리셨을텐데도 활짝 웃으면서 반겨주셨어요:)

픽업대기중인 업체가 많아서 찾기 어려울 줄 알았는데 크게 써있는 이름을 보고

한번에 딱! 찾을 수 있었답니당^0^



유니스라운지 




유니스라운지를 선택해 이용했는데

친절하게 대해주셨구, 조용해서 새벽비행 후 쉬기에 딱 좋았어요:)

수면실이 분리되어있어서 가족들은 수면실에서 자고,

저는 한국에서 못하고온 일이 있어 로비에서 일을 했는데

로비도 조용했구, 해가 뜨니 햇빛이 들어와서 풍경도 평화롭고 행복했어요!



마나가하섬



바로 섬에 가는거라 짐이 걱정이었는데

짐을 오피스에 맡아주셔서 챙길 것만 챙겨서

가볍게 다녀올 수 있었어요~ 감사해요!


날이 조금 흐려서 아쉬웠지만, 해가 쨍한 시간도 있어서 충분히 좋았어요:) !

섬에 사람은 많았지만, 돗자리 펼 공간도 충분했구,

사람이 몰려있지않은 포인트를 이동 시 미리 알려주셔서

그 포인트에서 돗자리펴고 쉬니까 조용하고 너무 좋았답니다^0^ 감사해요


안에서 먹을 아침,점심 도시락을 사려고

히마와리마켓 경유를 요청드렸는데 픽업시간 당겨와주시구

음식사는동안 기다려주셔서 감사했어요:)


덕분에 안에서 맛있고 든든히 식사하구 물놀이 잘했습니당!



씨워커 



씨워커 정말 추천해요!
사실 수영도 못하고, 물을 무서워해서

직전까지도 할까말까 고민이 많았어요!


예정시간 5분전에 부두에 가니 현지인가이드 'bappy'가

친절하게 맞아주었어요ㅎㅎㅎ 한국말 섞어서 얘기도 해주고

숙소 얘기하니 주변 관광지나 맛집도 추천해주고 좋았답니다:)


씨워커 배까지 보트?로 이동하는데

제트스키처럼 슝슝! 달려주셔서 재밌었어요:)

부두-보트/보트-씨워커배/씨워커배-보트/보트-부두로

이동해야하하는데 이동 시 위험하지않게 현지가이드 2~3분이

팔을 다 잡고 이동을 도와주셔서 안전했구

씨워커 배에서도 주의사항에 대한 안내 잘해주셨어요!


씨워커 가이드분들에게 무섭다고 말하니

한국말로 '괜찮아요~ 상어밥~' 하면서 장난치며 긴장을 풀어주셔서

용기내어 도전했답니다!


내려가니 생각보다 너무 재밌고,

하나도 무섭지가 않고, 숨도 잘쉬어져서

종료시간이 되어 가이드가 올라가자고 수신호할때

더있자고 수신호를 보냈던 기억이 나요:)


가이드분들이 사진도 정말 많이 찍어주시는데

대충 휙휙 몇컷 찍는게 아니라 포즈도 계속 추천해주구

셔터 진짜 쉴새없이 누르면서 사진도 많이 찍어주시구,

물방울?쏘면서 묘기도 보여주시구,

소세지 주면서 물고기 먹이주기 체험도 해서 너무 만족해용!



숙소드랍 

시내와 떨어져있는 곳의 숙소였는데

직접 오셔서 픽업해주셨구, 숙소까지 안전하게

데려다주시구 사이판얘기도 소소하게 해주셔서

기분좋은 시간이었습니당!


투어업체를 잘못고르면 정말 후회한다고 해서

가족여행 계획하면서 정말 신중하게 선택했는데

가족들도 너무 좋아하구, 저도 행복했습니다:)


정말 친절하게 대해주셨구,

메일로 보내주신 확정서의 계획이나

투어일정에 어긋남 없이 딱딱 챙겨주셔서

불편함없이 걱정없이 잘 휴양하다왔어요^0^


다음에 사이판에 또 가려고하는데

그때도 꼭 이용할게요! 감사합니당!



목록
수정
삭제
글쓰기

댓글 1개
그날의 사이판
안녕하세요!
다해님 다녀가신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정성스러운 후기 감사드려요!
매 투어 시간 약속 잘 지켜주시고~ 재밌게 잘 즐겨주셔서 저희가 더 감사합니다~
페리로 예약하셨던 분들은 저희가 직접 픽업을 가다보니 더 기억에 오래 남는것 같아요.
모쪼록 건강유의하시고, 인연이 되면 꼭 다시 뵐 수 있길 바랄게요!
다시 한번 후기 남겨주셔서 감사, 또 감사 드립니다! 댓글  
2020-01-28 10:53:07


작성자
        비밀번호      비밀로하기
내용

* 상업성 글이나 욕설등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그날의 사이판 다음에 또 이용하겠습니다~!
다음글 열흘중4박~잘보냇습니다~